증평민속체험박물관, 선선한 가을 바람에 단체 손님‘북적’, 국내여행, 여행정보

오른쪽으로 이동왼쪽으로 이동

트래블투데이 THINK-i 지역호감도

증평민속체험박물관, 선선한 가을 바람에 단체 손님‘북적’


증평군 증평읍 남하리에 위치한 증평민속체험박물관이 다채로운 체험을 즐기려는 관광객들로 연일 북적이고 있다.

                    
                

증평민속체험박물관, 선선한 가을 바람에 단체 손님‘북적’

  • 1

  • 2

  • 3

1

민속체험박물관 농경체험1

2

민속체험박물관 농경체험2

3

민속체험박물관 농경체험3

증평군에 따르면, 올 한 해 박물관을 찾은 관광객은 지난 2일 기준 총 3만2762명이다. 군은 올 3월부터 사적 527호인 증평 추성산성과 관련된 백제 시기 와당을 비롯해 여러 형태의 도자기를 직접 만들어보는 도자기 만들기 프로그램과, 한복투어, 전통문양 파우치 꾸미기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또 증평에서 최초로 충북도 무형문화재 필장(제 29호)로 지정된 유필무씨와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관광객을 모으는데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했다.

지난 5월부터는‘혼을 담은 붓’이라는 주제로 기획전시회를 개최했고, 또 8월부터는 유필무씨와 함께 붓을 만들어보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여기에 더해 군은 오는 9월부터 10월까지를‘박물관 가을 소풍 주간’으로 정하고 고구마 캐기와 벼 베기 등의 농경 프로그램을 비롯해 장뜰두레농요보존회의 두레공연, 도자기 만들기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주중 프로그램에는 청주 원봉초등학교 등 24개 단체 및 기관 1608명이 사전 예약해‘가을 소풍 주간’시작 전에 예약이 조기에 마감되는 등 큰 인기를 실감했다. 현재는 매주 토요일마다 선착순 10가족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고구마 캐기와 벼 베기 등 가을 농경체험 프로그램만 신청가능하다.

 

체험비 및 참여신청 방법

체험비는 1만원으로, 체험을 통해 수확한 고구마(1kg)과 햅쌀(800g)은 각 가정으로 들고 갈 수 있다. 참가 신청은 박물관 홈페이지(www.jp.go.kr/museum.do)를 통하면 된다. 자세한 문의는 민속체험박물관(☏835-4161)로 연락하면 된다.
 

트래블아이 쫑마크
트래블아이 한마디 트래블아이 한마디
도자기 만들기 체험과 고구마 캐기, 벼 베기 등 다양한 가을맞이 농경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고 해요.

트래블투데이 김혜진 취재기자

발행2018년 09월 15 일자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트래블아이 여행정보 수정문의

항목 중에 잘못된 정보나 오타를 수정해 주세요.
수정문의 내용은 트래블아이 담당자에서 전달되어 검토 후에 수정여부가 결정되며 검토결과에 대한 내용은 메일로 전달드립니다. 검토 및 반영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으니 참고해 주세요.

이름(ID)
수정을 요청하는 정보항목
수정문의 내용입력 (필수)

내용중 오타나 잘못된 내용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기타문의는 고객센터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0 / 5,000자)

수정요청 닫기
확인 취소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참여한 트래블파트너가 없습니다.

주재기자

참여한 주재기자가 없습니다.

파워리포터

참여한 파워리포터가 없습니다.

한줄리포터

참여한 한줄리포터가 없습니다.

“서피랑 노랑노랑 은행나무길 걸어보세요”, 국내여행, 여행정보 “서피랑 노랑노랑 은행나무길
컨텐츠호감도
같은테마리스트 더보기

테마리스트 해당기사와 같은 테마기사 리스트

테마리스트 바로가기 버튼 테마별 리스트 정보제공

지역호감도

증평민속체험박물관, 선선한 가을 바람에 단체 손님‘북적’

7가지 표정의 지역호감도 여행정보, 총량, 콘텐츠호감도,
트래블피플 활동지수 지표화

핫마크 콘텐츠에 대한 중요도 정보

콘텐츠호감도 콘텐츠들에 대한
트래블피플의 반응도

사용방법 안내버튼 설명 페이지 활성화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슈퍼라이터,
파워리포터, 한줄리포터로 구성된 트래블피플

스크랩 마이페이지
스크랩 내역에 저장

해당기사에 대한 참여 추가정보나 사진제공,
오탈자 등 건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