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안 최고의 해양․생태 관광도시 안산 “대부도의 여름은 축제로 물든다”, 국내여행, 여행정보

오른쪽으로 이동왼쪽으로 이동

트래블투데이 THINK-i 지역호감도

서해안 최고의 해양․생태 관광도시 안산 “대부도의 여름은 축제로 물든다”


서해안 최고의 관광도시이자 수도권의 하와이로 불리는 안산시(시장 이민근)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다양한 행사와 볼거리로 무더위에 지친 시민과 관광객을 끌어모은다. 청량함과 감성이 넘치는 재즈 파티부터 남녀노소 모든 시민의 마음을 사로잡을 미디어파사드 공연, 마지막으로 대부도의 멋진 석양 아래 파도 소리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힐링 음악회까지. 시는 열대야에 지친 시민들에게 한여름 밤의 꿈같은 설렘과 즐거움을 선물하고  수도권 관광객을 유치해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겠다는 구상이다. 

                    
                

대부도의 여름은 축제로 물든다

대부광산 퇴적암층

먼저, 억겁의 세월을 고스란히 담은 공룡시대 퇴적층과 신비로운 빛깔의 호수가 펼쳐진 대부광산 퇴적암층에서 청량하고 매력적인 선율의 재즈 파티가 8월 27일 열린다. 산상음악회와 다양한 강좌, 예술 공연, 대부광산 만끽 등반을 통해 관광객들은 탁 트인 전망에서 대부광산 퇴적암층의 아름다운 경관과 자연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다.

또 오는 25일부터 9월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중생대 공룡의 화석과 지질층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는 대부광산의 이미지를 널리 알리기 위해 설화 속 전설의 동물인 ‘용’을 주제로 한 공연인 ‘하늘에서 떨어지는 별똥별: 대부광산 퇴적암층에서 만나는 용의 이야기’를 진행한다. 건물 외벽에 영상을 투사하는 미디어파사드 기법으로 총 6회(10분 분량) 진행될 이 공연은 세계적인 국악 그룹 ‘블랙스트링’의 구성진 곡조와 한국적 색채가 투영된 스토리가 구현돼 시민들에게 색다르고 흥겨운 경험을 선사한다. 이 프로젝트는 안산문화재단과 서울예술대가 참여한다.

한편 선감동 산147-1번지 일대에 위치한 대부광산 퇴적암층(면적 31만 8천여㎡)은 1993년부터 2001년까지 채석장으로 쓰이다가 공룡 발자국 화석 등이 발견돼 2003년 경기도기념물 제194호로 지정됐다. 시는 이 일대를 역사문화 공간으로 개발하기 위해 관련 사업을 진행 중이다.
 


대부도 방아머리 해변 낙조

단원구 대부 황금로 1485-1번지 일대에 위치한 대부도 방아머리 해변(길이 1km)에서는 여름철 무더위를 달아나게 할 ‘제1회 대부도 방아머리해변 선셋 콘서트 : COLORS OF SUNSET’가 열린다. 방아머리 해변의 붉은 석양과 파도에 부서지는 햇살을 닮은 다섯 가지(블루, 퍼플, 레드, 오렌지, 옐로우) 컨셉의 무대가 8월 27일부터 10월 1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펼쳐진다. 팝, 어쿠스틱 등 장르를 넘나드는 보컬, 밴드의 감미로운 노래와 콘트라베이스・바이올린 연주, 마술공연 등 지역 아티스트들의 개성 넘치는 공연이 해변을 가득 채운다. 

아울러 시는 안산시 관광두레 주민사업체를 활용해 다문화 공예 체험, 캘리그라피, 천연향초 및 에코백 만들기 등 시민이 직접 안산의 특색이 담긴 굿즈를 제작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운영하고 특산품과 기념품이 판매되는 플리마켓을 열어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할 즐길 거리를 해변 곳곳에 배치할 계획이다. 
 

서해안 최고의 해양・생태관광 도시를 꿈꾼다


대부도 갯벌을 찾은 관광객

안산시는 축제와 더불어 시가 보유한 각종 관광자원을 효과적으로 개발해 수도권을 넘어 전국적인 관광도시로 자리매김한다는 구상이다. 특히 이민근 시장은 수도권 대표 휴양지인 대부도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이 시장은 최근 신안산선 한양대 정거장 공사 현장을 찾은 어명소 국토교통부 제2차관을 만나 안산시와 대부도를 잇는 주간선도로인 대부황금로의 4차선 확장 필요성을 강조하고, 국비 30억 원 지원을 요청했다. 

대부도를 찾는 방문객들의 교통 편의를 도모하는 동시에 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해 위축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겠다는 계획이다. 획기적인 교통 환경 개선 이외에도 대부도가 가진 장점을 활용한 대규모 프로젝트도 추진된다. 먼저 대부북동에 위치한 대송단지 내에 국제 말 클러스터를 유치해 연간 세수 5,000억 원과 약 3,000만 명의 관광객을 불러 모은다는 방침이다. 여기에 2018년 10월 람사르 습지로 지정된 대부도 갯벌의 체계적인 관리를 위해 ▲대부 ‘습지보호지역센터’ 건립과 ▲대부도 걷기 여행길 활성화 ▲대부광산퇴적암층 역사문화 공간 조성 ▲시화호 뱃길 친환경 관광사업 운영 ▲안산시 고유 관광상품 개발 등 민선 8기 출범과 함께 약속한 문화・관광정책을 빈틈없이 펼쳐 서해안 최고의 해양관광도시로 발돋움하겠다는 각오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안산은 섬과 바다, 세계적인 갯벌 그리고 산업과 문화가 어우러진 어디에 내놔도 빠지지 않는 보석 같은 도시”라며 “안산이 가진 역사・문화적 자원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지역관광 활성화에 힘써 수도권 대표 생태․해양 관광도시인 안산시의 위상과 시민의 가치를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트래블아이 쫑마크
트래블아이 한마디 트래블아이 한마디
바다 위를 달려 닿는 그 섬, 볼거리가 정말 풍성한 대부도! 자연 체험 학습장으로서도 안성만춤인 그곳, 안산 대부도로 떠나보기를...

트래블투데이 이수민 취재기자

발행2022년 08월 04 일자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트래블아이 여행정보 수정문의

항목 중에 잘못된 정보나 오타를 수정해 주세요.
수정문의 내용은 트래블아이 담당자에서 전달되어 검토 후에 수정여부가 결정되며 검토결과에 대한 내용은 메일로 전달드립니다. 검토 및 반영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으니 참고해 주세요.

이름(ID)
수정을 요청하는 정보항목
수정문의 내용입력 (필수)

내용중 오타나 잘못된 내용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기타문의는 고객센터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0 / 5,000자)

수정요청 닫기
확인 취소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참여한 트래블파트너가 없습니다.

주재기자

참여한 주재기자가 없습니다.

파워리포터

참여한 파워리포터가 없습니다.

한줄리포터

참여한 한줄리포터가 없습니다.

익산시, 산지에서 맛보는 달콤함…'익산웅포블루베리축제' 개최, 국내여행, 여행정보 익산시, 산지에서 맛보는 달콤
컨텐츠호감도
같은테마리스트 더보기

테마리스트 해당기사와 같은 테마기사 리스트

테마리스트 바로가기 버튼 테마별 리스트 정보제공

지역호감도

서해안 최고의 해양․생태 관광도시 안산 “대부도의 여름은 축제로 물든다”

7가지 표정의 지역호감도 여행정보, 총량, 콘텐츠호감도,
트래블피플 활동지수 지표화

핫마크 콘텐츠에 대한 중요도 정보

콘텐츠호감도 콘텐츠들에 대한
트래블피플의 반응도

사용방법 안내버튼 설명 페이지 활성화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슈퍼라이터,
파워리포터, 한줄리포터로 구성된 트래블피플

스크랩 마이페이지
스크랩 내역에 저장

해당기사에 대한 참여 추가정보나 사진제공,
오탈자 등 건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