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고하도 해안데크 공사 완료..11일 부터 개방, 국내여행, 여행정보

오른쪽으로 이동왼쪽으로 이동

트래블투데이 THINK-i 지역호감도

목포시, 고하도 해안데크 공사 완료..11일 부터 개방


목포시는 고하도 해안데크 설치사업을 마무리하고 오는 11일 부터 탐방객들에게 개방한다고 밝혔다.

                    
                

 고하도 전망대 부터 용머리 까지 약 1km 폭 1.8m

고하도 해안데크 

고하도 해안데크는 고하도 전망대에서 목포대교와 인접한 용머리까지를 해상에 설치된 연장 약 1km 폭 1.8m의 시설로 탐방객이 상호 충분히 교행 할 수 있는 구조이며 탐방 소요시간은 왕복 30분 정도이다.

특히, 탐방객들은 용머리까지는 해식애(바다의 암석이 깍여 언덕모양으로 생긴 지형)로 지정된 해안절경을 감상하고 돌아올 때는 고하도 능선에 조성된 용오름 숲길을 이용하면 아름다운 목포 자연풍광을 바다와 육지에서 동시에 감상할 수 있다.

해안데크 내부에는 용머리와 중간지점에 넓은 광장 형식의 포토존 2개소가 설치되어 있다. 

용머리 포토존에는 높이 4m의 용을 형상화한 조형물이, 중간지점에는 조선 수군이 명량대첩 승전 이후 전력정비를 위해 고하도에서 106일 동안 머물렀던 것을 기념하는 4m 높이의 이순신 장군 조형물이 설치되었다.

목포시는 지난해 안전성 문제가 제기된 해안데크에 대해 공인된 전문기관에 안전진단을 의뢰하였고, 그 결과에 따라 재시공 및 시공방법 변경 등을 통해 탐방객들이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한 시설물로 설치되었다고 설명했다.

특히, 시는 안전시공을 위해 감리를 현장에 상주시키고, 수시로 현장을 점검해왔으며, 개방 후 발생 가능한 만일의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낙석 방지망과 CCTV도 설치하는 등 안전성 확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고하도 해안데크 조성이 완료되면서 목포해상케이블카 고하도 승강장에서 용오름 숲길, 고하도 전망대까지의 육상 코스에 이어 해상으로 용머리까지 연결되는 총 연장 1.5km 탐방로가 만들어져 고하도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각광 받을 것이 기대된다.
 

트래블아이 쫑마크
트래블아이 한마디 트래블아이 한마디
해안데크 따라 눈 앞에 펼쳐지는 해안절경과 목포의 자연풍광, 고하도의 매력을 한껏 만끽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자원 탄생으로 목포관광의 새로운 활력이 되길 기대합니다. 바다 위를 걷는 듯한 기분, 목포로 놀러오세요.

트래블투데이 심성자 취재기자

발행2019년 11월 09 일자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트래블아이 여행정보 수정문의

항목 중에 잘못된 정보나 오타를 수정해 주세요.
수정문의 내용은 트래블아이 담당자에서 전달되어 검토 후에 수정여부가 결정되며 검토결과에 대한 내용은 메일로 전달드립니다. 검토 및 반영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으니 참고해 주세요.

이름(ID)
수정을 요청하는 정보항목
수정문의 내용입력 (필수)

내용중 오타나 잘못된 내용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기타문의는 고객센터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0 / 5,000자)

수정요청 닫기
확인 취소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참여한 트래블파트너가 없습니다.

주재기자

참여한 주재기자가 없습니다.

파워리포터

참여한 파워리포터가 없습니다.

한줄리포터

참여한 한줄리포터가 없습니다.

지좌동 마잠 담벼락에 역사 그림꽃 피다, 국내여행, 여행정보 지좌동 마잠 담벼락에 역사 그
컨텐츠호감도
같은테마리스트 더보기

테마리스트 해당기사와 같은 테마기사 리스트

테마리스트 바로가기 버튼 테마별 리스트 정보제공

지역호감도

목포시, 고하도 해안데크 공사 완료..11일 부터 개방

7가지 표정의 지역호감도 여행정보, 총량, 콘텐츠호감도,
트래블피플 활동지수 지표화

핫마크 콘텐츠에 대한 중요도 정보

콘텐츠호감도 콘텐츠들에 대한
트래블피플의 반응도

사용방법 안내버튼 설명 페이지 활성화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슈퍼라이터,
파워리포터, 한줄리포터로 구성된 트래블피플

스크랩 마이페이지
스크랩 내역에 저장

해당기사에 대한 참여 추가정보나 사진제공,
오탈자 등 건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