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이, 아이들이 자란다. 강원도 자연환경연구공원, 국내여행, 여행정보

오른쪽으로 이동왼쪽으로 이동

강원도 홍천군 지역호감도

숲이, 아이들이 자란다. 강원도 자연환경연구공원


어린아이들을 보면 놀랍다. 볼 때마다 키가 훌쩍, 손발도 부쩍 자라있는 게 어쩜 이렇게도 금방 크는지, 물만 줘도 쑥쑥 자라는 화초처럼 신기하다. 때마다 변하는 모습이 확연히 눈에 보인다는 점에서 자연과 아이들은 꼭 닮았다. 그래서인지 아이들은 자연 속에서 제재없이 마음껏 뛰놀 때, 가장 즐거워 보이고 한 층 빨리 자란다. 자연도 그런 아이들의 뜀박질과 웃음소리를 벗 삼아 총총히 빛난다. 마침 자연 그대로의 푸르름과 아이들의 호기심을 충족시킬 놀이터가 있는 곳을 소개하려 한다. 숲과 아이들이 함께 자라는 곳, 홍천 강원도 자연환경연구공원이다.

                    
                

강원도의 자연을 만나는 나들이

  • 강원도 자연환경연구공원은 자연 그대로를 느낄 수 있게 조성된 자연체험 목적의 공원이다.

강원 홍천군 소재 강원도 자연환경연구공원은 자연환경의 모든 것을 한 눈에 보고, 생명의 소중함과 가치를 체험하는 장소를 만들자는 취지를 발판삼아 세워진 곳으로 천혜의 자연조건을 가진 강원도 산골에 있다. 비록 이름은 공원이지만, 사람의 손으로 조성하는 것을 최소화 해 자연 그대로를 몸소 느낄 수 있도록 하는 데 가장 중점을 두었다. 20만 제곱미터의 부지에 하천 및 습지생태계 관찰지구, 산림 및 토양생태계 관찰지구 등을 마련해 2008년 개장했다. 서울 중심부에서 자가용으로 1시간 반 정도면 닿을 수 있는 거리로, 홍천군 중심부에서는 7km가량 떨어져있다. 공원 나들이 후에는 그냥 돌아갈 게 아니라, 원효대사의 사찰 수타사와, 홍천군 내 중앙시장 등을 함께 둘러보아도 좋겠다.

 

강원도의 자연을 만나는 나들이

  • 걷기 좋은 수생식물원. 사진 찍는 모녀가 화사한 풍경을 완성한다.

우선 공원에 들어서면 물길을 만나게 되는데, 이는 수질환경 및 조류관찰구역이다. 꽃창포, 갈대, 부들 등의 정화식물과 도롱뇽, 두꺼비와 같은 양서류도 서식한다. 그 다음 정문을 지나면 나오는 곳이 자연환경 연구관. 그 옆으로는 수생 식물원이 자리한다. 연구관은 생물모형과 각종 전시물들을 조금 더 가까이에서 자세히 볼 수 있도록 한 전시실이다. 외부로 나오면 연못 주변으로 나무데크를 따라 걸으며 수생식물들을 관찰할 수 있고 곧이어 50여 마리의 조류가 서식하는 조류사육장이 나온다. 더불어 농작물 자연체험장에서 농작물을 재배, 수확하는 체험도 가능하다.
 

  • 1

  • 2

  • 1

    숲을 재현해 둔 전시실이 실내에서도 밖처럼 시원한 분위기를 주는 연구관 전시실
  • 2

    자연환경연구공원 연구관은 습지, 곤충 등 자연을 좀 더 자세히 관찰할 수 있도록 꾸며져있다.

다음 구역으로 넘어가면 보다 생생하게 자연을 관찰할 수 있다. 곤충생태원과 나비관찰원이 돔형의 온실 건물로 맞이하는데, 왕사슴벌레, 장수풍뎅이, 반딧불이 등이 활동하는 모습을 눈으로 직접 볼 수 있다. 나비를 관찰할 수 있는 곳은 외부에도 있으며, 위쪽으로 올라가면 인류생태 관찰지가 나온다. 이는 선사시대부터 인류가 자연을 어떤 방식으로 삶에 이용해왔는지를 보여주는 곳이다. 주말농장을 분양받아 직접 농사도 지을 수 있는 에코팜도 운영되고 있다. 이 밖에도 옛 토담집을 그대로 재현한 다공질주택 생태관찰지 역시 아이들에게 평소에는 쉽게 접할 수 없는 환경을 제공한다. 강원도자연환경연구공원의 특징은 이 모든 구역이 자연 그대로의 배경에 녹아있다는 점이다. 아이들은 자연스럽게 산골 마을을 누비듯 공원을 구경하고 뛰어논다.

마지막 남은 구역은 생태탐방로이다. 이곳에는 사전예약을 통하여 해설사 동행에 한해서만 들어갈 수 있으며, 탐방은 현재 주말에만 시행되고 있다. 탐방에는 총 3시간이 걸리는데, 등산로 형식으로 잘 보존된 숲 속을 해설을 곁들여 관람할 수 있다. 공원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 및 예약을 할 수 있다. 이외에 전시관 해설프로그램도 진행되고 있으니 필요하다면 방문 전 예약해도 좋겠다. 3월부터 10월까지는 관람 시간을 연장해 오후 6시에 폐장하며 한 시간 전까지 입장이 가능하다고 하니 참고하자.
 

트래블아이 쫑마크
트래블아이 한마디 트래블아이 한마디
강원도자연환경연구공원은 강원도가 간직한 천혜의 자연 속에 어린이들의 생태체험을 잘 녹여낸 곳입니다. 걱정 없이 자연 속에서 뛰어놀고 나면 자연처럼 아이들도 훌쩍 자라있지 않을까요?

트래블투데이 박선영 취재기자

발행2021년 01월 14 일자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트래블아이 여행정보 수정문의

항목 중에 잘못된 정보나 오타를 수정해 주세요.
수정문의 내용은 트래블아이 담당자에서 전달되어 검토 후에 수정여부가 결정되며 검토결과에 대한 내용은 메일로 전달드립니다. 검토 및 반영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으니 참고해 주세요.

이름(ID)
수정을 요청하는 정보항목
수정문의 내용입력 (필수)

내용중 오타나 잘못된 내용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기타문의는 고객센터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0 / 5,000자)

수정요청 닫기
확인 취소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주재기자

참여한 주재기자가 없습니다.

파워리포터

참여한 파워리포터가 없습니다.

한줄리포터

참여한 한줄리포터가 없습니다.

[테마여행 10선] 여수 - 안포마을, 국내여행, 여행정보 [테마여행 10선] 여수 -
컨텐츠호감도
같은테마리스트 더보기

테마리스트 해당기사와 같은 테마기사 리스트

테마리스트 바로가기 버튼 테마별 리스트 정보제공

지역호감도

숲이, 아이들이 자란다. 강원도 자연환경연구공원

7가지 표정의 지역호감도 여행정보, 총량, 콘텐츠호감도,
트래블피플 활동지수 지표화

핫마크 콘텐츠에 대한 중요도 정보

콘텐츠호감도 콘텐츠들에 대한
트래블피플의 반응도

사용방법 안내버튼 설명 페이지 활성화

  • 함께만드는 트래블아이
  • 마이페이지
  • 수정요청

함께하는 트래블피플 트래블파트너, 슈퍼라이터,
파워리포터, 한줄리포터로 구성된 트래블피플

스크랩 마이페이지
스크랩 내역에 저장

해당기사에 대한 참여 추가정보나 사진제공,
오탈자 등 건의